요즘 재미붙인 규링의 취미: 축구

…ㅇㅇ.

그 축구다.

운동량을 늘리기 위해서 조금씩 뛰고 있는데.. 뭔가 점점 지루한 느낌이 들더군요.

그래서 언제부턴가 축구공 갖고 초등학교 인조잔디구장에서 좀 놀다가..

어느샌가 친구들이 모이고..

조기축구 아저씨들과 싸우고.. ㅡㅅㅡ

그리고 지금까지 왔단..ㅇㅂㅇ;

맨땅에서 축구할 땐 축구화 스터가 자꾸 닳는 것도 싫었고, 좋은 공 써도 좋은 느낌 별로 못봤었는데 요즘은 초등학교에도 잔디가 깔려있다보니 많이 좋아지는 거 같다.

근데 문제는.. 내 발 사이즈…ㅠㅠ

290 사이즈 축구화가 잘 안나와..ㅠㅠ

그나마 코파 문디알이 다행이도 정식 수입되어서 그거 신고 뛰는중…ㅇㅂㅇ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필드는 *로 표시됩니다

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.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.